• UPDATE : 2020.7.10 금 08:00
상단여백
기사 (전체 1,258건)
[독립운동가 열전 <삶과 넋> 65] 역사의 혼, 민족의 얼 단재 신채호
올해는 3·1 운동 101주년이 되는 해다. 전국 규모 비폭력 저항운동인 3·1 운동은 무참히 짓밟혔지만 독립운동의 씨알이 됐다. 민주...
노세극  |  2020-07-06 08:00
라인
[독립운동가 열전 <삶과 넋> 64] 항일 팔녀투강의 전설적 영웅, 안순복
올해는 3·1 운동 101주년이 되는 해다. 전국 규모 비폭력 저항운동인 3·1 운동은 무참히 짓밟혔지만 독립운동의 씨알이 됐다. 민주...
정성희  |  2020-06-29 08:00
라인
[‘약자들의 민원 용광로’ 고용센터 가 보니] 코로나19 위기 심화에 하루 2천명 몰리기도
“띵동” “띵동, 띵동”엘리베이터 도착 알림음이 끊임없이 울린다. 엘리베이터 문이 열리자 한 무리의 사람들이 나가고 또 다른 무리가 들...
최나영  |  2020-06-29 08:00
라인
코로나19로 길어지는 여행·관광업 ‘보릿고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하면서 여행·관광업이 고사할 것이라는 우려가 커지고 있다. 국제 통계사이트 월드오미...
강예슬  |  2020-06-29 08:00
라인
[고용보험기금 반토막?] “전 국민 고용보험시대, 재정건전성 논란 의미 없어”
올해 5월 기준 실업자는 127만8천명이다. 5월 기준으로는 사상 최대 규모다. 취업자수와 고용률은 석 달 연속 하향 곡선을 그리고 있...
이재  |  2020-06-29 08:00
라인
[코로나19 5개월이 바꾼 풍경] 130미터 줄 면세점 ‘텅텅’ 협력업체 노동자 ‘고용절벽’
“식당은 오른쪽으로 가셔서 에스컬레이터를 이용하시면 됩니다.”지난 25일 오후 서울 중구 소공동 롯데면세점 본점 12층 샤넬 화장품 매...
어고은  |  2020-06-29 08:00
라인
[독립운동가 열전 <삶과 넋> 63] 홍명희, 북으로 간 <임꺽정> 작가
올해는 3·1 운동 101주년이 되는 해다. 전국 규모 비폭력 저항운동인 3·1 운동은 무참히 짓밟혔지만 독립운동의 씨알이 됐다. 민주...
임영태  |  2020-06-22 08:00
라인
[긴급좌담회-임금동결론 논쟁] “노동이 가진 강력한 무기 ‘임금’ 쓰러져 가는 노동자 위해 쓸 때”
최근 코로나19 고용위기 극복을 위한 방안으로 “노동계가 임금동결을 먼저 선언해야 한다”는 주장이 주목받고 있다. 노동계가 임금동결을 ...
연윤정  |  2020-06-22 08:00
라인
[독립운동가 열전 <삶과 넋> 62] 박정희 셋째 형, 경북 사회주의 독립운동가 박상희
올해는 3·1 운동 101주년이 되는 해다. 전국 규모 비폭력 저항운동인 3·1 운동은 무참히 짓밟혔지만 독립운동의 씨알이 됐다. 민주...
이창훈  |  2020-06-15 08:00
라인
[독립운동가 열전 <삶과 넋> 61] 여성독립운동가 중 일제 감시카드가 가장 많은 이순금
올해는 3·1 운동 101주년이 되는 해다. 전국 규모 비폭력 저항운동인 3·1 운동은 무참히 짓밟혔지만 독립운동의 씨알이 됐다. 민주...
배문석  |  2020-06-08 08:00
라인
[독립운동가 열전 삶과 넋 60] 일제강점기 노동혁명을 꿈꾼 항일운동가 이관술
올해는 3·1 운동 101주년이 되는 해다. 전국 규모 비폭력 저항운동인 3·1 운동은 무참히 짓밟혔지만 독립운동의 씨알이 됐다. 민주...
배문석  |  2020-06-01 08:00
라인
[두 노동자 이야기-브레이크 없는 노동] 급증한 물량에 과로사 무릅쓰고 일하는 택배노동자
여기 두 명의 노동자가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피해자 혹은 수혜자로 보이는 이 둘은 조금만 주의 깊게 들여다보...
강예슬  |  2020-05-25 08:00
라인
[두 노동자 이야기-추락하는 노동] 하루아침에 쫓겨난 재가요양보호사 정부지원 비껴갔다
여기 두 명의 노동자가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피해자 혹은 수혜자로 보이는 이 둘은 조금만 주의 깊게 들여다보...
강예슬  |  2020-05-25 08:00
라인
[독립운동가 열전 <삶과 넋> 59] 갈라진 독립운동 통합을 위해 바친 한생, 김동삼
올해는 3·1 운동 101주년이 되는 해다. 전국 규모 비폭력 저항운동인 3·1 운동은 무참히 짓밟혔지만 독립운동의 씨알이 됐다. 민주...
노세극  |  2020-05-18 08:00
라인
[독립운동가 열전 <삶과 넋> 58] 이극로, 북으로 간 한글운동가
올해는 3·1 운동 101주년이 되는 해다. 전국 규모 비폭력 저항운동인 3·1 운동은 무참히 짓밟혔지만 독립운동의 씨알이 됐다. 민주...
임영태  |  2020-05-11 08:00
라인
[싹수 노란 사업장 노사 협치 왜?] 법에 선출절차·임기·활동보장 없는 ‘깜깜이 근로자대표제’
A씨는 올해 게임업체 펄어비스에서 퇴사했다. 지난해 10월 도입된 재량근로제 대상자였던 A씨는 도무지 자신의 ‘재량’이라고는 찾아볼 수...
배혜정  |  2020-05-07 08:00
라인
[무노조 경영 않겠다 고개 숙였지만] ‘삼성 노조’ 위엔 노사협의회 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6일 “이제 더 이상 삼성에서는 무노조 경영이라는 말이 나오지 않도록 하겠다”며 국민 앞에 사과했다. 사실 ‘...
김미영  |  2020-05-07 08:00
라인
헌법의 ‘일할 권리와 의무’ 너무 먼 홈리스 노동권
“모든 국민은 근로의 권리를 가진다.” 헌법 32조1항이다. 32조2항은 모든 국민의 일할 의무를, 32조3항은 국가가 인간 존엄성이 ...
정소희  |  2020-05-06 08:00
라인
[독립운동가 열전 <삶과 넋> 57] 살아남은 자의 대견함, 민중과 헤쳐 온 고난의 한 세기
올해는 3·1 운동 101주년이 되는 해다. 전국 규모 비폭력 저항운동인 3·1 운동은 무참히 짓밟혔지만 독립운동의 씨알이 됐다. 민주...
정용일  |  2020-05-04 08:00
라인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운동 15주년 기획좌담회] “살인기업법 제정 과정에서 동시다발적 산재제도 변화 일어날 것”
“최악의 살인기업 선정식을 하면서 가장 열받고 우울했을 때가 2008년이에요. 다들 기억하실 거예요. 코리아2000 냉동창고 화재사고 ...
강예슬  |  2020-05-04 08:00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