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2.24 월 08:00
상단여백
HOME 정치ㆍ경제 정부
공공기관 경영평가에 정부지침 이행도 반영기재부 7일 공공기관운영위 개최…연봉제 표준모델안 발표는 연기
내년부터 공공기관 경영평가에 경영효율화 추진실적과 청년인턴 채용을 비롯한 정부 지침 이행노력이 반영된다. 정부는 또 통제 불가능한 외부요인으로 경영이 악화된 경우 기관에 일방적으로 책임을 묻지 않기로 했다.

기획재정부는 7일 공공기관운영위원회를 열고 '2009년도 공기업·준정부기관 경영실적평가편람' 수정본을 확정했다.

이에 따르면 정부는 경제위기 극복 과정에서 생긴 공공부문의 부담을 감안, 투자확대와 해외차입과 청년인턴 채용·명예퇴직 시행 등 정부정책 이행노력에 따른 추가 경영부담 요인을 계량평가에 반영키로 했다.

이와 함께 올해부터 공공기관이 된 한국거래소와 중소기업진흥공단·한국방사성폐기물관리공단·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 등 4곳이 평가대상에 추가됐다.

한편 기재부는 이날 예정했던 공공기관 연봉제 표준모델안 발표를 연기했다. 공공기관노조들의 반발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김미영 기자  ming2@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