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0.1 목 08:00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노사관계
부노특위, 철도청에 '해고자복직' 제안서 전달철도청장, "시간갖고 검토해보겠다"
노사정 부당노동행위특별위원회(위원장 금영균)가 30일 오전 정종환 철도청장을 만나 88, 94년 철도파업 관련 해직자에 대한 복직을 권고했다.

이 자리에서 금영균 위원장과 이명호 전문위원은 "철도노사관계의 안정과 화합차원에서 해직자 문제에 대해 인도적 조치가 필요하다"며 "구체적인 사항에 대해서는 철도청과 철도노조가 노사자율 원칙에 입각해 성실히 협의, 해결해달라"고 제안했다.

또 이들은 지난 해 12월20일 부당노동행위특별위원회에서 채택한 '88, 94년 철도파업관련 해직자 복직에 관한 제안서'를 전달하기도 했다.

그러나 이에 대해 정종환 청장은 "시간을 갖고 검토해보겠다"는 정도로만 답변한 것으로 알려졌다.

황보연 기자  labortoday@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보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