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2.19 수 08:00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노사관계
자진출두에도 사회보험노조 3명 구속노조, 노동자대회 이후 검찰 강경대처 주장
이번 자진출두는 지난 2일 단협 잠정합의를 이뤄 4개월간의 갈등에 일단락을 지음에 따라, 사회보험노조의 안호빈 전 수석부위원장 등 5명의 수배자들이 경찰에 자진출두했으나, 이 중 3명이 구속됐다.

검찰은 자진출두한 수배자 중 안호빈 전 수석, 정형석 정치위원장은 석방하고, 이동기 서울본부 조사부장, 김대희, 이호식 조합원을 구속했다.

서부지원에서 18일 있었던 구속적부심 심사도 기각하면서 구속을 확정한 것이다. 이로서 지난 3일 김한상 위원장에 징역 4년, 박동진 서울본부장 등 2명에 징역2년6월을 선고한데 이어, 구속자는 6명으로 늘어나게 됐다.

한편 노조는 지난 12일 노동자대회 이후 검찰이 강경분위기를 주도하면서 과도하게 구속까지 하는 것으로 보고, 반발하고 있다.

연윤정 기자  labortoday@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