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25 토 08:00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노동조합
각 후보들, 마석 모란공원 참배 등 활동 본격화민주노총 선거, 24일 홍보물 배포 시작
민주노총 지도부 보궐선거가 본격화되면서 각 후보진영도 투쟁사업장을 방문하고 선대본 발대식을 여는 등 공식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기호 1번 이정훈-이해관 후보 진영은 23일 오후3시 구미시민복지회관에서 25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선본 발대식을 열었다. 이에 앞서 이정훈 후보조는 오전에 민주노총 구미시협의회 대표자회의가 열리는 자리를 방문해 지지를 호소했다. 이 후보조는 24일 다시 상경해 서울에서 선거운동을 벌일 예정이다.

지난 21일 선본 발대식을 마친 기호2번 조준호-김태일 후보진영은 이날 오후에 마석 모란공원을 참배했으며, 본사 앞에서 노숙농성 중인 금속노조 하이닉스-매그나칩지회를 방문했다. 선대본 관계자는 “이밖에 일부 연맹 관계자들을 만나 지지를 호소하는 활동을 벌였다”고 말했다. 조준호 후보 등은 24일 보건의료노조 이취임식 및 하이닉스-매그나칩 결의대회에 참가할 예정이다.

기호3번 김창근-이경수 후보조도 이날 오전 마석모란공원을 참배한 뒤 금속연맹 케피코노조 총회 자리를 방문했다. 또 수원역 앞 투쟁사업장 천막농성장을 방문하고 난 뒤, 저녁에는 경기지역의 노동활동가들과 간담회를 진행했다. 김 후보조는 24일 오후7시 민주노총 서울본부 회의실에서 선대본 발대식을 연다.

한편 각 후보 진영의 홍보물은 23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심사를 거쳤으며, 24일 공개돼 배포될 예정이어서 본격적인 홍보전이 예상된다.

김학태 기자  tae@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학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조합원 2006-01-24

    비정규직 노동자와 함께하지 않는 위원장은 사회적,대중적 지지를 받지 못하고 그들만의
    리그로 선거전을 치를것이다.비정규직 조합간부를 파트너로 삼는 공약을 해라.   삭제

    • 성진 애드컴 2006-01-24

      투쟁사업장은 많이있습니다 특히 중소영세 사업장 동지들의 투쟁은 처절합니다 이들도 민주노총 조합원입니다 후보들의 지지 방문은 투쟁하는동지들에게 힘이될것입니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