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3.19 화 13:08
상단여백
HOME 정치ㆍ경제 경영계
금감위, 한투. 대투와 경영정상화 이행각서 체결
금융감독위원회는 25일 두차례에 걸쳐 총 7조9천억원의 공적자금을 투입받은 한국투자신탁증권 및 대한투자신탁증권과 경영정상화이행각서를 체결, 정상화를 위한 세부이행계획을 명시하고 분기별로 추진실적을 점검하기로 했다.

이행각서에 따르면 한투 대투는 오는 2003년 6월말까지 증권사 적기시정조치 기준인 영업용 순자본비율을 150% 초과함으로써 경영을 정상화한다는 목표아래 먼저 2000회계연도(2000.4∼2001.3)에 경상이익을 흑자전환하고 2002년 상반기내 자기자본을 플러스로 전환해야 한다.

이를 위해 한투 대투는 지난 8월말 현재 1조9천억원, 1조1천억원인 연계차입금을 올해말까지 전액 상환해야 하고 4조1천억원과 4조3천억원(8월말 기준) 규모의 신탁형저축도 2003년 5월까지 반드시 축소해야 한다.

이행각서는 또 조기 경영정상화를 위해 무수익자산 매각, 계약연봉제 실시, 외자유치 등의 자구계획과 내부통제기준 설정 등 추가부실방지를 위한 제도적 장치를 필수이행사항으로 정하고 이행기간을 설정했다.

허승일 기자  labortoday@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승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