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6.27 목 08:00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노사관계
중앙·동양 기획, 123명 조합원 전원 원직 복직폐업·부속 합의문 철회
중앙일보 인쇄업무를 맡고 있는 중앙기획(대표 박두진)·동양기획(대표 고건식)이 회사 폐업으로 123명 전원 해고한 것과 임단협 합의 시점에 내놓은 부속 합의문 내용 등을 완전 철회해 노사간 마찰이 마무리됐다.<본지 9월7일자 참조>

중앙·동양 기획은 페업 신고를 통해 해고한 123명을 다시 전원 원직 복직시키고 임단협 합의 과정에서 제시한 '상급단체인 민주노총·언론노련과 관계를 끊을 것', '조합은 산별노조로 가지 않는다' 등의 부속 합의문을 완전히 철회할 것을 약속했다.

이와 관련 노조는 "주요 일간지인 중앙일보가 기자 노조는 인정하고 생산직 노동자들의 노조는 수용하지 않는 이중적 잣대를 볼 수 있는 사례"였고 "노동자와 노조를 우습게 보는 사용자의 전형적인 모습"이라고 말했다.

한편 중앙인쇄노조(위원장 조남영)는 지난 9일부터 중앙일보 본사 현관에서 상급단체인 언론노련과 함께 농성을 진행했고 추석인 지난 12일부터 천막농성에 들어갔다.

김소연 기자  labortoday@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