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9.22 화 08:00
상단여백
HOME 사회ㆍ복지ㆍ교육 시민사회
전 신임 기획예산처 장관 "공공부문 개혁 적극 추진"

전윤철 신임 기획예산처 장관은 7일 "국가채무 축소와 공공부문 개혁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전 신임장관은 이날 개각발표 직후 기자들과 만나 "새로운 시대에 정부의 재정
정책은 개발연대와는 달라야 한다"며 "시장의 힘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예산정책을 펴겠다"고 말했다.

전 장관은 "재정적자 해소를 위해 국가채무를 줄여나가되 다양한 계층의 요구를 조절해 나가겠다"며 "공공부문 개혁과 공기업 민영화, 공무원 감축, 정부 조직개편의 필요성을 적극 홍보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진념 신임 재정경제부 장관과는 경제기획원 시절 같이 근무했기 때문에 정책집행과정에서 조화와 좋은 결론을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문성 기자  labortoday@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문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