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9.17 화 08:00
상단여백
HOME 사회ㆍ복지ㆍ교육 시민사회
<예금보험공사> "公자금 2조5,000억 회수"
예금보험공사는 17일 금융구조조정 과정에서 인수한 부실채권 및 유가증권을 매각해 9월까지 2조5,000억원 규모의 공적자금을 회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매각추진대상 자산은 금융기관들로부터 인수한 부실채권 8,000억원 외화자산 5,000억원 한전주식 교환사채(EB) 발행 1조1,000억원 일은증권과 베트남 퍼스트비나 은행지분, 담배공사주식 5,400억원 등 장부가 기준으로 총 3조6,000억원 규모다.

예보는 이번 부실채권 매각을 위해 18일 미국의 론스타사와 자산유동화전문회사(SPC)를 공동설립하며, 이 SPC는 예보로부터 부실채권을 사들여 시장에서 판매하게 된다.

예보는 이와 함께 제일은행으로부터 인수한 일은증권 주식 1,218억원어치를 매각하기 위해 24일 최종입찰을 실시하며, 베트남 퍼스트비나은행에 대한 지분 900억원어치의 매각협상도 이달중 완료할 예정이다.

이성철 기자  labortoday@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성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