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5.30 토 08:00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비정규노동
두타면세점 영업시간 1시간 연장 논란입점업체 노동자들 "노동강도 높아져" 반대 서명
두타면세점이 영업시간을 1시간 연장하면서 입점업체 노동자들이 반발하고 있다. 인력충원 없이 매장 운영시간을 늘리면서 노동강도가 높아졌기 때문이다. 두타면세점에는 패션·화장품 등 600여개 브랜드 매장이 입점해 있다.

3일 서비스연맹에 따르며 두타면세점은 지난 1일부터 개점시간을 기존보다 1시간 빠른 오전 9시30분으로 앞당겼다. 두타면세점 영업시간은 오후 11시 폐점 때까지 13시간30분으로 늘어났다. 대부분 시내면세점은 오전 9시30분부터 오후 9시까지 영업한다.

심야면세점을 표방한 두타면세점은 2016년 5월 개점 직후 새벽 2시까지 영업하다 같은해 12월에는 자정으로, 2017년 4월부터는 오후 11시로 영업종료 시간을 당겼다. 연맹 관계자는 "대중교통 운행이 끝난 심야시간 퇴근으로 직원과 입점업체 노동자들의 불만이 높아지자 영업종료 시간을 당겼다"며 "그런데 두타면세점이 지난달 20일께 의견수렴도 없이 개점시간을 앞당긴다고 일방적으로 발표했다"고 주장했다.

영업시간이 늘어나면 노동자들의 노동환경은 어떤 변화가 일까. 입점업체는 매장을 보통 직원 2명으로 운영한다. 오픈(개점)조는 일찍 출근해서 일찍 퇴근하고 마감조는 늦게 출근해서 늦게 퇴근한다. 중간시간대에는 2명이 같이 근무하지만 개점과 폐점 시간대는 홀로 일한다. 개점시간이 당겨지면 그만큼 1인 근무시간이 늘어나는 셈이다.

김성원 부루벨코리아노조 위원장은 "입점업체 노동자들은 1인 근무시간 동안에는 매장을 비울 수 없어 화장실도 자유롭게 가지 못하고, 교대근무자와 같이 일하는 시간대에야 겨우 식사를 할 수 있는 처지"라며 "인력충원 없이 영업시간이 늘어나면서 1인 근무시간이 늘고 노동강도가 높아지는 악영향이 우려된다"고 말했다. 부루벨코리아는 두타면세점에서 매장 12곳을 운영하고 있다.

연맹과 노조는 영업시간 원상회복을 위해 입점업체 노동자들을 대상으로 의견을 청취하고 있다. 지난 1~2일 이틀간 200여명을 대상으로 영업시간 연장에 반대한다는 서명을 받았다. 두타면세점에 이 같은 반대 의견을 전달하고 국회·정부에 면세점 영업시간 제한 필요성을 알릴 방침이다.

제정남  jjn@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정남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7
전체보기
  • 양아치기질 2019-03-06 13:27:57

    두타임직원들은
    자기들이현장와서
    직잡체험해보지않는이상
    그고충은아마모를거예요
    아니알고있어도모르는척하는거일수도있겠지만   삭제

    • 모모모 2019-03-05 23:25:58

      아침 일찍 출근 햇더니 개미ㅅㄲ도 안보이더라..
      가지각색 손님상대도 스트레스인데
      두타 상사들보면 더 짜증이 난다!~
      제발 그만 염장지르고 멈춰라!~~~   삭제

      • 지옥! 2019-03-05 17:43:55

        두타점에서 일하는 직원들 진짜 불쌍해요~~
        직원들의 고충을 하나도 이해하려고하지않고.외면하고.
        매출에만 눈이 어두워서 영업시간연장도 일방적으로 통보!!!
        진짜 너무너무 심하네요!   삭제

        • 두타싫어 2019-03-05 12:07:56

          황금알을 낳는다고
          덥썩물어 오픈하니
          중국고객 다퍼주고
          남는것은 하나없네
          아침일찍 조기오픈
          고객없다 산중절간
          니가나와 일해봐라
          매출압박 그만해라
          반감생겨 팔기싫다
          오늘도난 메이요우   삭제

          • 미미미 2019-03-05 08:29:36

            대체 오픈시간 좀 앞겨진다고 매출이 얼마나 뛸까?
            물건 사고싶어하는 사람들은 언제든 산다!!
            안그래도 서비스업이라 하루죙일 고객들 상대하느라 피곤한데..
            직원들이 니네딸이고 가족이라면 과연 그런 결정을 할까??   삭제

            • 꼴찌 2019-03-05 00:28:09

              http://m.newskr.kr/news/articleView.html?idxno=18081

              브랜드평판 꼴찌네요
              직원평판 꼴찌   삭제

              • 셰임 2019-03-04 22:20:15

                직원의 마음을 얻지못하면
                고객의 마음도 얻을 수 없습니다.   삭제

                • 두타노동자 2019-03-04 20:19:36

                  두타면세점에서 현재 일하고있는 노동자입니다 두타에서 오픈시간 앞당긴이후로 불편함이 한두가지가 아닙니다 마감조로 근무하는날에는 23:00시에 페점하고 마무리하고 당일 현금받은것을 정산실에 바치고 막히는 엘리베이터 겨우겨우 타가면서 탈의실가서 옷까지 갈아입고 나오면 아무리 빠르다고해도 23:30분이됩니다 일분일초 늦게 지하철에 도착하면 막차를 놓칠라 허겁지겁 뛰어가다니는 날이 하루이틀이 아닌데 지금 개점시간까지 인원 충원도 없이 막무가내로 앞당기니 근무자들은 어떻게 일을하라는것인지 하소연할것들이 한두가지가 아닙니다 !!!!   삭제

                  • 어이없다 2019-03-04 19:34:03

                    사람이 일하지 기계가 일하는것도 아니구...일방적 통보라니?휴.답이 없는 곳이네.   삭제

                    • 김양 2019-03-04 19:16:37

                      두타 쇼핑안갈래!!
                      너무하는거 아님
                      로보트도 아니고 어쩌라는 거임~   삭제

                      27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