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9.22 토 08:00
상단여백
HOME 정치ㆍ경제 정부
장애인고용공단, 대학생 서포터스 '하모니' 발대식14개 팀 선정 … 연말까지 장애인 인식개선 활동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사장 조종란)이 5일 오전 경기도 성남 공단 본부에서 7기 장애인 인식개선 대학생 서포터스 하모니(Harmony) 발대식을 했다.

공단은 2012년 1기 서포터스 선정했다. 매년 10개 이상의 팀이 서포터스에 참여하고 있다. 서포터스는 대학 자판기 등에 점자 스티커를 부착하거나 인식개선 퀴즈대회를 여는 식으로 장애인 인식개선 활동을 수행했다.

7기 서포터스에는 14개 팀 61명이 뽑혔다. 12월28일까지 6개월간 공단 업무를 체험하고 기획기사를 작성한다. 대국민 100만 공감 프로젝트와 지역별·팀별 특성을 살린 캠페인을 한다. 서포터스가 만든 콘텐츠는 블로그를 비롯한 공단 홍보채널에 공유된다.

공단은 "올해부터 서포터스의 효과적인 임무 수행을 위해 체계적인 연수과정을 지원할 것"이라며 "팀 간 공동캠페인을 기획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조종란 이사장은 발대식에서 "우리 사회에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아름다운 하모니가 울려 퍼질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배혜정  bhj@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혜정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