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8.22 수 08:00
상단여백
HOME 정치ㆍ경제 정당
이정미 정의당 대표 “남북 국회회담 열자”“판문점 선언 비준동의 힘들면 이행결의안 통과시켜야”
이정미 정의당 대표 <정기훈 기자>

이정미 정의당 대표가 4·27 판문점 선언 이행을 위한 국회 결의와 남북 국회회담을 제안했다.

이 대표는 2일 오전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국회가 한반도 평화를 위해 제 몫을 다해야 하고, 판문점 선언이 과거 6·15 공동선언과 10·4 선언 전철을 밟지 않도록 하는 것이 최우선”이라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은 4·27 판문점 선언 국회 비준동의를 추진하고 있지만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은 부정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 대표는 이와 관련해 “비준동의에 논란이 있다면 판문점 선언의 전면적 이행을 다짐하는 결의안부터 통과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향후 있을 6·15, 8·15 등 남북 공동행사에 정당이 참여하고 적절한 시점에 남북 국회회담을 실시할 것을 제안한다”고 말했다.

전날 삼성 노조와해 의혹 국정조사를 요구했던 이 대표는 이날 총수일가 갑질행위로 비난받는 한진그룹 국회 청문회와 강원랜드 채용비리 특검을 요구했다. 그는 “한반도 평화만큼이나 중요한 것은 산업현장 평화”라며 “정의당은 무노조 갑질·물벼락 갑질·채용비리 갑질 등 3대 갑질을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 대표는 6·13 전국동시지방선거 목표를 묻자 “정당지지율에서 자유한국당을 이기는 것”이라고 답했다. 그는 “정당지지율을 통해 제1 야당의 정치적 지위를 확보하는 것이 1차 목표고, 이전에 진보정당이 기초단체장을 했던 인천과 울산지역을 재탈환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학태  tae@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학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유권자 2018-05-04 02:15:03

    이정미 의원이 참 어이없죠. 하는이야기는 교과서적인 말..그런건 말로는 누구나 다 할 수있는것, 실제로 우리나라 국회도 제대로 운영도 못하면서 북한이랑 뭔 국회회담을 한다는건지...국회내에서나 잘하세요.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