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0.21 월 08:00
상단여백
HOME 사회ㆍ복지ㆍ교육 시민사회
14개 시중은행장 조찬 간담회

11개 시중은행과 3개 국책은행 은행장들이 오는11일의 금융총파업에 대비, 10일 오전 서울 명동 은행회관에서 조찬간담회를 갖고 파업시 비상대책을 논의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행장들은 파업은 어디까지나 노조가 하는 것인 만큼 은행은 정상영업을 하는데 최선을 다하고 국가 경제에 대한 피해와 고객의 불편을 줄일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하기로 했다.

행장들은 또 파업으로 인해 대출금을 제때 상환하지 못할 경우 연체이자를 물리지 않도록 했다.

주종국 기자  labortoday@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종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