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0.21 수 11:01
상단여백
HOME 정치ㆍ경제 정부
노동부, 8·15 광복절에 채용설명회15개사 30명 이상 채용 계획
노동부와 서울시는 광복절인 15일 오후 서울시 중구 장교동에 위치힌 서울종합고용지원센터 잡카페존에서 채용설명회를 갖는다.

센터에 따르면 이번 ‘제17회 청계천 잡페어’ 행사에서는 (주)할씨언써치인터내셔널·프리즘·(주)공영DBM 등 15개사에서 경영컨설팅·의상디자이너·정보화 지원영업 부문에서 30명 이상을 채용할 계획이다. SK텔레콤도 채용설명회를 연다.

또 GS건설 인사담당자가 모의면접을 실시하고 YBM시사영어사어학원에서 원어민 영어면접컨설팅을 진행하다. 참가신청은 홈페이지(jobfair.or.kr)로 하면 된다. 선착순 100명까지 접수한다.

이 밖에 야구해설가 하일성씨가 좌절 속에서 성공의 희망을 찾는 내용의 강의를 진행하고, 한국EAP협회는 직업관련 ‘스트레스 심리치료 컨설팅’, 프랭클린다이어리에서는 ‘시간관리 컨설팅’, 센터가 ‘이력서·자기소개서 컨설팅’을 제공한다.

아울러 △비정규직 능력개발카드 즉석 발급 △직업훈련계좌제 상담(서울종합고용지원센터) △해외취업알선·국가기술자격증 상담(한국산업인력공단) △국민연금 상담(국민연금공단) △장애인 고용상담(한국장애인고용촉진공단) 등 다양한 서비스가 제공된다.

연윤정 기자  yjyon@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