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8.24 토 08:00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노동조합
한국노총 금융파업 지원 노조대표자대회 개최중앙위원회, 공개항의서한·결의문 채택
한국노총은 27일 오후 개최한 중앙위원회에서 금융노조 파업 지원대책을 논의해 오는 29일 서울역광장에서 3천여명이 모이는 '강제합병 철회와 국정파탄·노동자탄압·책임자 처벌을 위한 전국 노조대표자대회'를 개최하기로 했다. 또한 공개항의서한과 경제파탄 초래 신자유주의적 구조조정정책 규탄 결의문 등을 채택했다.

한국노총 중앙위원회는 공개항의서한에서 "노동자와 서민대중을 지배와 정복의 대상으로 삼아 전면적 투쟁을 불사할 것인지 국정운영의 파트너로 삼아 모든 경제정책의 결정에 있어 충분한 협의를 거칠 것인지 결단을 내리라"고 촉구했다.

결의문에서는 △경찰청장 해임과 파업지도부에 대한 체포영장 철회 △국민·주택은행의 강제합병 철회 △노동관계 제도개선 실시 등을 촉구했다. 또한 △2001년 임투에서 신자유주의적 구조조정저지 투쟁 결합 △2002년 지자체선거와 대통령선거에서 신자유주의적 구조조정 정책 옹호자들의 정계진출 저지 △제민주세력에게 신자유주의적 구조조정정책 저지 위한 범대위 구성 제안 등을 결의했다.

송은정 기자  labortoday@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