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9.16 월 08:00
상단여백
HOME 종합
하나기획 한명규 사장 별세
민주노총 등 노동계의 선전홍보물을 제작해 온 하나기획의 한명규 사장이 25일 아침 심장마비로 사망해 주위를 안타깝게 하고 있다. 향년 47세.

하나기획은 노동계와 거래하는 기획사로 손꼽히는 곳으로, 민주노총이 제작하는 현수막의 90% 이상을 맡아왔으며, 급하게 부탁을 할 때도 언제나 정확하고 책임있게 일을 처리해 노동계로부터 좋은 평을 받았다. 고인도 80년대 초반까지 노동운동에 몸담아 왔으며, 고인의 누나는 70년대 동일방직노조와 함께 민주노조의 대표격인 콘트롤데이타노조의 한영희 지부장이다.

빈소는 구로삼성병원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27일이다.

송은정 기자  ssong@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