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9 월 10:06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노사관계
진주한일병원 파업 타결임금 4% 인상 등 합의
보건의료노조 산하 조직 가운데 처음으로 파업에 돌입한 진주한일병원지부(지부장 채옥희)가 파업 사흘만인 26일 사측과 임금 인상 등 쟁점에 합의했다.

노사는 △임금 총액 4% 인상 △노조활동 보장 △환자와 국민의 건강권 보장을 위해 1회용품 재활금지 및 약물 오남용 방지 △비정규직 사용제한 △휴폐업시 노조와 충분히 협의 등에 합의했다.

노조는 "병원측의 불성실교섭, 노조탄압에 맞서 조합원들이 단결투쟁을 벌여 승리할 수 있었다"며 "파업 이후 현장에 복귀한 뒤에도 민주노조 사수와 국민 건강권을 지키기 위해 투쟁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소연 기자

김소연 기자  labortoday@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