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14 토 08:00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노사관계
현대미포조선 잠정합의 부결조합원투표서 찬성 38% 그쳐
울산 현대미포조선 노사의 임금협상 잠정합의안이 부결됐다.

노조는 26일 임금협상 잠정합의안에 대한 조합원 찬반투표를 벌인 결과, 전체 조합원 3,149명 가운데 1,796명(62%)이 반대표를 던진 반면 찬성은 1,100명(38%)에 불과해 합의안이 부결됐다. 노조는 "다음주 협상을 재개해 조합원들의 기대에 부응하는 합의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현대미포조선 노사는 지난달 12일 협상을 시작해 한달여만인 지난 25일 △임금 9만7,000원 인상 △성과급 200%, 격려금 200%+80만원 지급 등에 합의한 바 있다.
김소연 기자

김소연 기자  labortoday@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