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6.18 화 08:00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노동조합
면세유 지급없는 LPG가격인상반대택시산업노조대표자, 정부청사 앞 대규모 집회
택시LPG 가격인상 반대 및 택시운임 부가세 철폐를 요구하는 전국택시산업노조대표자 결의대회가 22일 오후2시 과천정부종합청사 앞에서 개최됐다.

전국 각지에서 모여든 단위조직대표자 1,000여명은 이날 집회에서 "정부가 주도하는 유가조정계획이 영업용차량인 택시를 고려하지 않은 채 일방적으로 추진되고 있다"며 "이렇게 되면 한 업체 당 차량이 평균 50대에 불과한 소규모영세업종인 택시산업은 고사위기에 처할 뿐 아니라 가격인상분을 메꾸기 위해 근로조건 악화와 불법영업행위가 만연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참석자들은 공익운수사업인 택시에 현재 가격수준을 유지하는 면세유를 공급할 것을 정부에 대안으로 제시했다.

또한 택시부가세 감면조치가 올해 말로 기한이 만료되는 것과 관련, "최저생계비에도 못 미치는 택시노동자의 생존권 보장과 처우개선을 위해 택시운임에 대한 부가가치세를 철폐하라"고 촉구했다.

참석자들은 집회 직후 택시노조 비상총회 및 수련회를 위해 경기도 양평으로 이동했다. 한편, 택시노조는 오는 29일 3만이상의 조합원이 참여하는 대규모 집회를 연다고 밝혔다.

정현민 기자  labortoday@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