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9.19 목 08:00
상단여백
HOME 사회ㆍ복지ㆍ교육 시민사회
미8군사령관 서울시 방문계획 취소

독극물 한강 무단방류 공개사과와 관련, 주한 미군이 추진해왔던 미8군사령관의 서울시 방문 계획이 취소됐다. 주한미군과 서울시는 20일에 이어, 21일 주한미대사관에서 실무자 접촉을 갖고 대니얼 페트로스키 미8군사령관이 고 건 서울시장을 방문, 독극물 무단방류사건에 대한 사과 서한을 전달하는 방안을 놓고 집중 조율했으나 사과의 수위 및 책임자 처벌 문제 등에서 이견을 좁히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주한미군 관계자는 이날 "대니얼 페트로스키 미8군사령관의 서울시장 방문사과계획은 완전히 취소됐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주한미군은 이르면 이날중 미8군사령관의 서울시장 방문사과 계획을 취소한 데 대한 공식 입장을 밝히는 한편 독극물 무단방류에 대한 사과 문제는 다소시간을 두고 적절한 방안을 찾는다는 방침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유 기자  labortoday@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