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5.22 수 11:50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노사관계
민노총, 호텔롯데. 사회보험 파업 일괄해결 촉구
민주노총은 21일 정부가 파업중인 롯데호텔, 전국사회보험노조 사태의 일괄 해결을 위해 책임있는 조치를 취하지 않을 경우 오는 27일부터 대규모 집회. 시위투쟁을 벌이고 김대중대통령의 노벨평화상수상 거부운동을 전개하겠다고 밝혔다.

민주노총 단병호위원장은 이날 오전 명동성당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정부가 8월을 민족대화합과 대사면의 달로 만들려면 현재 사회갈등의 희생양이 되고있는 호텔롯데와 사회보험노조 문제를 성의있게 해결해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단위원장은 ▲롯데호텔, 건강보험공단의 상주 경찰병력 철수 ▲이무영경찰청장과 박태영 건강보험공단이사장 퇴진, 롯데 그룹 신격호회장 구속 ▲여름 휴가전 일괄타결을 위한 노사 실질교섭 보장 등을 촉구했다.

단위원장은 "정부가 책임있는 조치를 취하지 않을 경우 27일부터 사흘동안 1만여명이 참여하는 서울 도심 대규모 집회. 시위투쟁을 벌이고, 현정부를 상징하는 적절한 곳을 택해 8월15일까지 대규모 농성을 벌이는 한편 대통령의 노벨평화상 수상거부운동을 벌일 것"이라고 말했다.

성기홍 기자  labortoday@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기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