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0.25 일 07:30
상단여백
HOME 사회ㆍ복지ㆍ교육 시민사회
“이재용 삼성 부회장 기소하라”노동·시민단체, 범여권 의원들 대검 수사심의위 불기소 권고 비판
▲ 정기훈 기자

범여권 국회의원 18명과 노동·시민단체가 검찰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기소를 촉구했다.

양대 노총과 경실련·참여연대·민변 등 노동·시민단체, 지식인선언네트워크, 더불어민주당·정의당·열린민주당 의원 18명은 1일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달 26일 대검찰청 검찰수사심의위원회가 이 부회장의 불법 경영권 승계 의혹과 관련해 수사 중단 및 불기소 의견을 낸 것은 수많은 증거를 무시한 결과”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들은 “수사심의위 권고는 불법적 승계를 위해 주가를 조작하고, 회계장부를 분식하고, 이 모든 증거를 은폐한 행위를 수사하지도 말고 법의 심판대에 세우지도 말라는 것”이라며 “주가조작과 회계분식은 시장경제의 근간을 흔드는 중대한 경제범죄인데도 재판 없이 그대로 풀어 주자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기자회견 참석자들은 “검찰이 반드시 피의자 이재용을 기소해야 한다”며 “수사심의위 권고에 따라 불기소한다면 검찰이 뇌물로 공직사회를 얼룩지게 만들고 주가조작과 분식회계로 자본시장 근간을 훼손한 국정농단 사범과 공범이 되기를 자초하는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들은 “사법의 공정성은 민주국가가 작동하기 위한 기본전제이며, 자본시장 투명성은 시장경제가 작동하기 위한 필요조건”이라며 “검찰은 좌고우면하지 말고 이재용 부회장을 기소해 사법정의와 시장질서를 세워야 한다”고 촉구했다.

연윤정  yjyon@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윤정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살다보면 2020-07-02 20:45:32

    오늘 뉴스에 구운 계란 18개 훔친 생계형 범죄자에게 징역 1년을 구형했다고 한다.
    자. 그럼 이재용은 약 4조원을 꿀꺽 했으니,
    검사들은 이재용 형량을 비례성 원칙으로 계산하여 구형하라!!!
    약1만원=1년
    4조원=400,000,000년
    캬~~~ 이재용은 4억년을 감방살이 해야하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