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9.28 월 08:00
상단여백
HOME 정치ㆍ경제 정부
포스트 코로나19 시대 여성일자리 대책은서울시 27일 랜선포럼서 논의 … “여성일자리 위기 진단과 새로운 기회 찾는다”
코로나19 고용한파로 인한 여성일자리 위기 진단과 함께 포스트 코로나19 여성일자리 기회를 모색하는 서울시 여성일자리 랜선포럼이 개최된다.

20일 서울시와 서울시여성능력개발원에 따르면 27일 오후 유튜브 서울우먼업 채널에서 ‘코로나19가 가져온 여성일자리의 위기와 도전’ 주제의 포럼이 라이브로 진행된다.

1부에서는 임윤옥 한국여성노동자회 자문위원이 주제발표를 통해 코로나19에서 더 취약한 여성일자리와 성인지적 고용대책을 제안한다. 이지은 한양사이버대 교수(경영정보·AI비즈니스학과)가 포스트 코로나19 시대의 미래사회 전망과 여성일자리의 변화를 짚는다. 윤희천 서울시 여성정책담당관은 코로나19 이후 서울시 여성일자리 정책방향을 소개한다.

2부에서는 임윤옥 자문위원 사회로 이지은 교수를 비롯해 박정숙 서대문여성인력개발센터 관장, 김근희 ㈜유빅스컴퓨팅 대표이사, 정태선 뉴스핌 공공정책부장 겸 미래전략실장이 참석하는 가운데 포스트 코로나19 시대 여성일자리의 새로운 기회에 대해 토론한다.

서울시 관계자는 “유튜브 라이브로 진행되는 만큼 실시간 채팅으로 서울시민의 다양한 의견교류 시간을 가질 수 있다”며 “코로나19 이후 여성일자리 대책과 기회를 찾아보는 중요한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연윤정  yjyon@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윤정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