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9.19 토 08:00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국제노동
북한, 평양 8.15 행사에 민노총-전농 참가요청
북한은 오는 8월 15일 평양에서 ‘민족통일대축전’ 이란 이름의 대규모 행사를 가질 계획이며, 남한의 민주노동조합총연맹과 전국농민회총연맹에 대해 각각 15명씩 이 행사에 참가해 줄 것을 요청한 것으로 24일 알려졌다.

정부 당국자는 이날 “최근 금강산에서 열린 ‘민족통일농민대회’ 에 참가하고 돌아온 우리 농민단체 관계자들로부터 북한이 8·15행사를 평양에서 대규모로 가질 계획이란 보고를 받았다”면서 “북측은 현재까지 민주노총과 전농 관계자만 초청했으나 앞으로 종교단체와 다른 사회·문화단체들도 초청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민족통일농민대회’ 의 공동보도문도 오는 8월 15일 평양에서 민족통일대축전을 갖는 것으로 명시했었다.

한편, 남한의 일부 사회단체들도 오는 8월 15일에 맞춰 북한의 사회·문화단체 관계자들을 서울에 초청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김인목 기자  labortoday@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