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12 목 08:00
상단여백
HOME 정치ㆍ경제 국회
국민 10명 중 7명 “공수처 찬성”한국사회여론연구소 조사 결과 … 66.5% “패스트트랙 수사거부 의원 강제수사”
우리 국민 10명 중 7명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에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된 유치원 3법(사립학교법·유아교육법·학교급식법 개정안)과 선거제도 개편 찬성률도 높았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한국사회여론연구소가 지난 25~26일 전국 만 19세 이상 1천7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공수처 처리 찬반을 묻는 질문에 69.0%가 찬성한다고 답했다고 28일 밝혔다. 반대 의견은 25.8%였다.

공수처 처리에 대한 찬성여론은 변함없이 높았다. 연구소가 9월 실시한 여론조사에서도 79.6%가 찬성했다.<그래프 참조> 찬성의견은 10.6%포인트 하락했지만 반대의견에 비해 두 배 이상 압도적 찬성률을 유지했다. 연구소는 “국민은 여전히 공수처 설립 필요성을 느끼고 있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유치원 3법 찬성의견도 65.2%였다. 반대의견은 15.4%에 그쳤다. 유치원 3법은 국가회계관리시스템 사용 의무화, 유치원 설립자 원장 겸직 금지와 유치원을 학교급식 대상에 포함하는 내용의 법안이다.

연동형 비례대표제도를 도입하는 선거제도 개편안에 대해서는 찬성이 46.3%로 반대(42.5%)보다 3.8%포인트 앞섰다. 국회의원 정수를 300명으로 유지하되 지역구 의원을 253명에서 225명으로 축소하고 비례대표 의원을 47명에서 75명으로 늘리는 내용이다.

검찰 출석요구를 거부하는 패스트트랙 충돌사태 연루 국회의원에게 체포영장을 발부해야 한다는 의견은 66.5%로 반대(26.9%)보다 압도적으로 높았다. 이번 조사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nesdc.go.kr)를 참고하면 된다.

연윤정  yjyon@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윤정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