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12 화 08:02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비정규노동
장기화하는 요금수납원 농성 "청와대 나서라"전국여성연대 직접고용 투쟁기금 전달
한국도로공사 톨게이트 요급수납원의 농성이 장기화하자 여성단체가 청와대에 적극적인 역할을 촉구했다. 전국여성연대와 민주연합노조 톨게이트지부가 17일 오전 청와대 사랑채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공공기관의 운영에 대한 책임은 대통령에게도 있다"며 "대통령이 약속했던 비정규직 제로화 정책을 제대로 이행하라"고 주장했다.

2008년부터 요금수납원으로 일하다 자회사 전환 과정에서 해고된 노조 청북지회 조합원 김영순씨는 "도로공사와 청와대는 8월29일 대법원 판결을 무시하고 톨게이트 노동자를 109일째 노숙자 신세로 내몰았다"며 "힘없는 여성노동자를 거리로 내보내는 것이 (정부) 정책이냐"고 눈시울을 붉혔다. 김씨는 "(정부는) 을지로위원회를 앞세워 중재하겠다면서 기간제를 또다시 제안했다"고 비판했다.

을지로위원회는 지난 9일 근로자지위확인 소송 1심에서 승소하고 항소심 재판 중인 요금수납원은 정규직으로 직접고용하고 1심 계류 중인 요금수납원은 임시직으로 직접고용한다는 내용을 담은 중재안을 내놓았다. 한국도로공사톨게이트노조는 받아들였고, 지부는 거부했다. 1심 계류 중인 요금수납원을 포함한 해고자 전원을 직접고용하라고 했다.

한미경 전국여성연대 상임대표는 "톨게이트 여성노동자가 캐노피에 올라가 투쟁한 시기까지 따지면 벌써 3개월이 지났다"며 "정부가 직접 문제를 해결하라"고 촉구했다. 이날 전국여성연대는 민주노총 소속 톨게이트 요금수납원의 장기농성을 응원하며 투쟁기금을 전달했다. 전국여성연대는 10월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투쟁기금을 모았다.

한편 도로공사 톨게이트 요금수납원 1천500명은 자회사 방식 정규직 전환을 거부하다 7월1일 해고됐다.

강예슬  yeah@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예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 김병수 2019-10-18 17:45:49

    대법원판결이 나와도 못해주겠다는게 공정한겁니까
    대체 어떻게해야 공정하고 정의로울까요
    지키지도 못할약속 마구던지시는건지 이해가안됩니다
    상식에서 바라보시기 바랍니다 판결하면 뭐합니까
    안지키면 그뿐인걸   삭제

    • 비우자 2019-10-18 13:57:10

      대통령님~비정규직 제로화하겠다던 공약 잊으셨나요?아무리 자리가 사람을 만든다지만~~어찌 그런 공약으로 대한민국 국민 노동자들을 농락하실수가있나요~~톨게이트요금수납원 1,500명 해고사태그것부터 해결 약속 지키십시요~~자회사정규직 ~??그건 고용불안없이 일만하게해달라는 해고요금수납원들의 농성 취지와는 전혀아니잔아요~~그리고 중재를 하겠다 을지로위원 기간제, 임시그길 가려고 111일째 노숙농성하고있는거아니잔아요~법치국가 대법원에서도 판결한 직접고용이 맞다~대통령님 이행하십시요~
      도로공사 이강래사장 파면하고 대통령님 직접해결하십시요~~   삭제

      • 박초이 2019-10-18 11:54:27

        노동자가 존중받는 사회.
        여성이 존중받는 사회.
        장애인이 존중받는 사회.
        어린이가 존중받는 사회.
        노인이 존중받는 사회가 되면 반드시 살기 좋은 나라가 될 것입니다.
        톨게이트수납원 문제 정부가 적극 나서야 합니다. 불법을 저지르고 노동자를 조롱하고 기만하는 이강래 처벌받아야 합니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