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6 금 08:00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노사관계
도로공사 자회사 노동자들 "인력부족 심각, 충원하라"EX-Service새노조, 공사 규탄대회 열어
▲ EX-Service새노조

한국도로공사서비스㈜ 노동자들이 인력충원을 촉구했다. 도로공사서비스는 한국도로공사가 지난 7월 고속도로 통행료 수납업무를 위해 만든 자회사다. 기존 톨게이트 요금수납원 6천514명 중 5천94명(78%)이 자회사 소속으로 전환했다.

자회사 소속 요금수납 노동자들이 가입한 EX-Service새노조는 18일 오후 경북 김천시 도로공사 정문 앞에서 '도로공사 영업소 과업인원 충원 촉구 및 도로공사 규탄대회'를 열었다. 김종명 노조 사무국장은 "도로공사가 아무런 대책도 마련하지 않고 7월부터 1천500명의 직접고용 희망자들이 빠진 상태에서 자회사를 통한 통행료 수납업무를 시작하면서 각 영업소마다 인원이 부족해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밥을 먹다가도 과적차량을 단속하러 나가고 아예 식판을 들고 사무실에서 근무하는 실정"이라고 말했다. 도로공사는 자회사를 출범하면서 부족인원 800여명을 3개월짜리 기간제 노동자로 채용했는데, 이달 말 계약기간 만료를 앞두고 있다. 요금수납원 직접고용을 두고 사태가 장기화하면서 자회사 노동자의 업무과중과 기간제 노동자 고용불안도 심화되고 있다는 설명이다.

이들은 회사가 근무시 휴대전화 지참을 금지한 것은 인권침해라고 반발했다. 노조는 "용역업체에서 도로공사 영업소를 운영하던 당시에도 운영업체가 바뀔 때마다 근무기강을 잡는다는 차원에서 '휴대전화 지참 금지'를 했는데 자회사 전환 이후에도 되풀이되고 있다"며 "이는 개인의 자유와 통신의 자유 침해 소지가 큰 만큼 당장 철회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노조는 이런 내용이 담긴 공개서한을 도로공사와 도로공사서비스 대표이사를 겸하고 있는 이강래 사장에게 전달하고 면담을 요구했다.

김미영  ming2@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7
전체보기
  • 강래구속 2019-10-01 12:40:46

    도로공사가 순진한 수납원들 생계협박으로 만든게자회사
    소송도 포기하라는각서도받고   삭제

    • 이런! 2019-09-20 20:54:27

      그렇게 좋다는 자회사가 이제는 변할수있길 바래봅니다. 협박으로 받아낸 자회사를 꼼수덩어리로뭉쳐서 결국은 얼마나갈까요? 자회사 거부자에게는 말도되지않는 조건을걸고 이제는 자회사가 직고자들처럼 뭉치세요. 화이팅! 공기업의 부당함을 알리고 당당해지십시요.   삭제

      • 소리 2019-09-20 20:40:57

        도로공사 서비스(주) 많이 힘드시겠네요.
        어쩌면 좋아요~? 불쌍한 자회사
        이럴 줄 모르셨나요? 할 말 못하는 영업소노조~ ㅠㅠ 하나로 뭉쳐서 부당함을 당당히 요구하세요.   삭제

        • 답답해요 2019-09-20 16:52:51

          자회사가 줄범한지 얼마나됐다고 벌써부터 이럴까요? 그럴줄알고 일부는 비정규이나 다름없는 자회사 거부했고 그래서 해고당했죠.
          십년이상 근무한사람이 하루아침에 해고 당했는데 눈에 보이는게 있었을까요? 저럴줄 알았다고 다시한번 공감하고 있겠지만 협박으로 받아낸 자회사 오천명 이런식으로하면 모두 다시 처음으로 뭉쳐서 직고자들과 뭉치세요!
          하루빨리! 또 당하면 억울하고 바보같잖아요.   삭제

          • 이강래구속하라 2019-09-20 14:40:11

            자회사가신분들!
            협박으로간자회사 법률도움받으세요
            위력에의한 협박에의한 법률행위는 무효입니나
            자회사철회하고 직접고용하라고하세요   삭제

            • 혜자 2019-09-19 08:43:32

              화이팅!1500명이 아닌 6500명 전원 직접고용 가야합니다. 자회사분들 내년 되면 뼈저리게 실감하실겁니다.지금 TF대로 본다면 ...다들 지금이라도 늦지 않았습니다.
              본인들의 권리를 지키십시요   삭제

              • 박초이 2019-09-19 08:28:43

                이강래는 해고수납원 노동자 뿐 아니라 자기가 만든 꼼수덩어리 자회사가 얼마나 됐다고 벌써 시위를 하나?
                마치 불 끄려다 기름 쏟아붓는 격이네.
                바쁘다 바뻐 이강래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