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9.18 수 08:00
상단여백
HOME 정치ㆍ경제 정부
이낙연 총리 “검찰은 오직 진실로 말해야”검찰 조국 후보자 수사에 정치적 의도 경계 … 사퇴 목소리에 “옳은 것인지 의문 있을 수 있어”
이낙연 국무총리가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검찰의 광범위한 압수수색과 관련자 소환조사에 정치적 의도가 있어서는 안 된다는 뜻을 분명히 했다.

이 총리는 5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조국 후보자 검찰 수사와 관련해 “검찰은 오직 진실로 말해야 한다”며 “자기들이 정치를 하겠다는 식으로 덤비는 것은 검찰의 영역을 넘어가는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 총리는 전날 임아무개 검사가 검찰 내부망인 ‘이프로스’에 조 후보자 사퇴를 요구한 것에 대해서는 “그 검사의 글이 과연 옳은 것인지에 대해 많은 의문이 있을 수 있다”며 부정적인 입장을 보였다. 조 후보자와 서울대 법대 동기라고 밝힌 임 검사는 해당 글에서 “법무부 장관이란 누가 보더라도 수사에 영향을 주지 않겠다는 말을 믿을 수 없는 자리”라며 “(검찰 수사를 받게 됐다면) 기존에 장관으로 재임 중이었다 해도 사퇴하는 게 옳다”고 주장했다.

조 후보자는 딸의 대학입시와 가족 사모펀드 투자 등에 의혹이 제기되는 상황에서 인사청문회 개최 여부가 불투명해지자 지난 2일 국회에서 대국민 기자간담회를 열고 각종 의혹을 소명했다. 정치권에서는 국회 회의실 편법대여와 특혜 의혹이 불거졌다. 이 총리는 특혜 의혹을 지적하는 주광덕 자유한국당 의원의 질의에 “청문회가 무산될 것이 확실해 보이는 단계에서 본인이 국민께 설명드릴 게 있어 기자간담회를 요청한 것으로 안다”며 즉답을 피했다. 조 후보자 인사청문회는 6일 국회에서 열린다.

이은영  ley1419@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공명정대 2019-09-06 08:15:28

    제발 참견좀 고만 선견지명이 훌룡하신 문재인 대통령께서 뽑으신
    검찰총장님이 알아서 잘하시고 있다.
    제발 배나라감나라좀 고만하세요...
    그럴수록 국민들 실망감만 커져 간다는 걸 명심하시길..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