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0.18 금 08:00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노동조합
58번째 생일 맞은 금속노련"노동존중 사회 건설 위해 전진하자"
▲ 금속노련
금속노련(위원장 김만재)이 창립 58주년을 맞았다.

연맹은 지난 23일 오전 여의도 한 식당에서 창립 58주년 기념식을 열었다. 김만재 위원장은 기념사에서 "1961년 8월25일 설립한 금속노련이 어느덧 58주년을 맞이했다"며 "선배들이 이룩한 노동운동 정신을 계승해 노동존중 사회를 건설하겠다"고 말했다. 연맹 위원장을 지낸 박인상 전 한국노총 위원장은 "금속 노동자들이 단결하고 연대해 노동존중 사회의 지평을 열어 가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날 기념식에는 김주영 한국노총 위원장과 유재섭·이병균 전 위원장·강영섭 금속연맹동우회장 등 연맹 출신 노동운동 원로를 비롯해 50여명이 참석했다.

김미영  ming2@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