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8.22 목 08:00
상단여백
HOME 정치ㆍ경제 정부
[산업인력공단-DGB금융지주] 중소·중견기업 NCS 활용·협력 업무협약 체결
한국산업인력공단(이사장 김동만)과 DGB금융지주(회장 김태오)가 중소·중견기업이 국가직무능력표준(NCS)을 활용할 수 있도록 협력한다.

두 기관은 16일 오전 대구 북구 대구은행 제2 본점에서 ‘NCS 활용 및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공단과 DGB금융지주는 NCS에 기반을 둔 기업 인사평가 시스템을 함께 개발한다. 개발한 시스템은 공단 NCS 기업활용 컨설팅에 참여한 중소·중견기업에 무상으로 배포한다.

공단은 2015년부터 지난해까지 중소·중견기업 3천934곳에 컨설팅을 했다. NCS를 활용한 승진·배치 또는 임금체계 개편 수요가 증가하면서 새로운 전산 프로그램이나 시스템 구축 필요성이 커지고 있다.

DGB금융지주는 2012년 사회공헌사업 일환으로 기업 인사평가 시스템을 개발해 주거래 중소·중견기업에 제공하고 있다. 최근에는 산업현장 변화에 맞춰 개선을 추진하고 있다. 김동만 이사장은 “중견·중소기업의 체계적인 인사관리를 지원하고 생산성 향상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학태  tae@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학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