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8.21 수 08:00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노동조합
[한국노총 대구본부] 비정규직과 함께하는 1회 퇴근길 문화제인디밴드 공연·노동법률상담 '눈길'
한국노총 대구지역본부가 9일 오후 대구 중구 반월당 옛 중앙파출소 분수대 앞에서 ‘비정규직과 함께하는 1회 퇴근길 문화제’를 열었다.

이번 문화제는 비정규직 문제 해결과 정규직 전환을 위한 사회적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비정규직 고용개선 캠페인과 대구·경북지역에서 활동하는 인디밴드 공연, 시민들이 참여하는 마술공연이 진행됐다. 퇴근길 직장인을 위한 임금체불과 산업재해·부당해고 같은 고충 해소와 노조 설립을 지원하는 무료 노동법률상담소도 관심을 모았다.

대구본부 관계자는 "평일 퇴근시간에 노동자와 지역주민이 즐길 수 있는 길거리 문화제로 비정규직 문제에 대한 자연스러운 관심을 유도하고자 행사를 기획했다"며 "비정규직 고용개선을 위한 캠페인과 직장인들이 참여하는 설문조사를 통해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을 위한 사회 분위기를 조성하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미영  ming2@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