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7.13 월 10:12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노동정책
“은퇴 체육인들에게 맞춤형 직업교육”한국폴리텍대학·대한체육회 업무협약 체결
한국폴리텍대학(이사장 이석행)이 4일 오전 국회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회의실에서 대한체육회와 ‘은퇴 체육인들의 일자리 연계 직업교육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협약식에는 두 기관 대표뿐 아니라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김영주 의원, 유승민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선수위원이 함께했다.

이날 협약에 따라 폴리텍대학은 은퇴 체육인과 현역 선수를 대상으로 직업·진로교육을 한다. 대한체육회는 폴리텍대학 교육과정 개발과 은퇴 체육인 교육참여를 지원한다.

두 기관은 은퇴 체육인들의 직무전환을 돕는 정책도 개발한다. 은퇴 체육인들이 폴리텍대학에 입학할 수 있도록 정규 교육과정을 안내한다. 수요조사를 한 뒤 내년부터 맞춤형 교육과정을 운영한다.

대한체육회가 40세 미만 은퇴선수 1천733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2017년 은퇴선수 취업현황 실태조사’에 따르면 35.4%가 은퇴 후 취업을 하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을 해도 절반 이상인 59.9%가 비정규직이었다. 38%는 월수입이 200만원을 밑돌았다.

이석행 이사장은 “국민의 일자리 특화대학으로서 은퇴 체육인들에게 맞춤형 직업교육서비스를 제공하고 사회정착을 돕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학태  tae@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학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