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3.19 화 13:08
상단여백
HOME 정치ㆍ경제 정부
노동부 노사문화유공·노사문화대상 시상박대엽 위원장·박남주 대표 은탑산업훈장 … 9개 사업체 노사문화 우수사업장 선정
박대엽 와이케이스틸노조 위원장과 박남주 풀무원식품 대표이사가 노사부문 유공 은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 노동시간단축과 사회공헌활동에 앞장선 공적을 인정받았다.

고용노동부는 26일 오후 서울 양재동 엘타워 그레이스홀에서 2018년 노사문화유공 및 지역 노사민정협력 유공자 정부포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올해 수상자는 산업훈장 5명·산업포장 4명·근정포장 1명·대통령표창 14명·국무총리표창 15명·고용노동부장관표창 25명 등 64명이다.

노사문화 유공 수상자 중 은탑산업훈장을 받은 박대엽 위원장은 노동시간단축과 청년고용을 주도해 좋은 평가를 받았다. 비정규직 기본급·수당 인상을 주도했다. 박남주 대표는 자동육아휴직제를 도입하는 등 여성노동자 노동환경을 개선하고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실행한 것으로 전해졌다.

지역 노사민정 협력 활성화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는 전라남도·충청남도·안산시·청주시가 대상을 받았다. 전라남도는 노사갈등 조정·해결 실무위원회를 운영했다. 충청남도는 청년창업포럼 같은 청년일자리 창출사업을 추진했다. 안산시와 청주시는 지역 노사민정이 일자리 창출에 앞장섰다. 임금체불 방지를 위한 공동선언으로 주목받았다.

2018년 노사문화대상 시상식에서는 에스엘㈜·㈜원익머트리얼즈를 비롯한 9곳이 노사문화 우수사업장에 선정됐다. 임서정 노동부 차관은 "힘든 여건 속에서도 오랜 기간 상생의 노사문화를 만들기 위해 앞장서신 수상자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정부는 모든 사람이 일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지고, 일하는 모두가 잘사는 포용적 노동시장과 사람중심 일자리를 만들기 위해 정책을 집중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제정남  jjn@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정남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