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7.21 일 08:00
상단여백
HOME 정치ㆍ경제 정부
'안전점검의 날' 겨울철 건설현장 재해예방 집중점검
▲ 안전보건공단
안전보건공단이 4일 안전점검의 날을 맞아 광주광역시를 포함한 전국에서 겨울철 건설현장 재해예방 점검을 했다. 이날 오후 광주 서구 KBC써밋플레이스 신축 현장에서 열린 중앙안전점검 행사에는 박두용 안전보건공단 이사장과 고용노동부 관계자 등 50명이 참석했다.

공단과 노동부는 난방기구 사용과 용접으로 인한 화재, 콘크리트 양생시 발생하는 질식, 방동제(내한제) 중독 등 겨울철 건설현장에서 자주 발생하는 재해와 관련한 예방 상태를 살폈다. 점검반과 원청·협력업체 관계자들이 점검 결과를 공유하고 재해예방 대책도 논의했다.

박두용 이사장은 "안전한 산업현장을 이루려면 재해예방을 위한 기업·사업주의 책임 이행과 근로자의 적극적인 참여가 필요하다"며 "공단은 안전점검의 날을 통해 안전의식을 확산시켜 안전을 스스로 책임지고 실천하는 문화가 산업현장에 뿌리내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배혜정  bhj@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혜정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