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8.22 수 08:00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노사관계
기본급 인상 줄다리기, 홈앤서비스 노사 임금교섭 결렬"정규직 전환됐어도 기본급은 여전히 최저임금 수준" … 유연근무제 도입도 논란
SK브로드밴드 자회사 홈앤서비스 노사의 올해 임금교섭이 결렬됐다. 노조는 시급 1만원 수준의 기본급(월 209만원)을 요구했다.

희망연대노조 SK브로드밴드비정규직지부는 4일 오전 서울 종로구 SK서린빌딩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올해 4월4일부터 홈앤서비스와 임금교섭을 했지만 합의점을 찾지 못해 지난 1일 결렬됐다”고 밝혔다. 지부는 중앙노동위원회에 쟁의조정을 신청했다. 11일께 조합원들에게 쟁의행위 찬반을 물을 예정이다. 지부는 “쟁의권을 얻으면 파업도 불사하겠다”고 경고했다.

이번 교섭에서 지부는 △시급 1만원 수준의 기본급(월 209만원) △근속수당 신설 △감정수당 신설 등을 요구했다. 지부는 “노동자들은 지난해 7월 용역업체에서 홈앤서비스 소속으로 전환됐지만 노동조건은 전혀 나아지지 않았다”며 “현재 홈앤서비스 노동자들의 월 기본급은 158만원으로 최저임금 수준이고, 통상임금 기준으로도 연 2천52만원(식대 13만원 포함 월 171만원)에 그친다”고 설명했다.

지부는 사측의 유연근무제 도입 시도에도 반대 의견을 밝혔다. 지부에 따르면 사측은 지난달 16일 노사협의회에서 유연근무제를 6월에 8개 홈고객센터를 대상으로 시범시행한 뒤, 다음달 1일부터 전국 모든 센터에 확대 시행하겠다고 밝혔다. 홈앤서비스는 연장근로를 줄인다는 목적으로 오전 9시~오후 6시 근무조와 정오~오후 9시 근무조로 나눠 일하는 교대근무제를 제시했다.

지부는 “홈앤서비스 노동자 대부분이 주 52시간 안에 업무를 할 수 있는데 사측이 다음달 1일부터 시행되는 근로시간단축을 핑계로 유연근무제를 도입하려 한다”며 “인원충원·비용부담 없이 근로기준법을 피해 가려는 꼼수로 보고 지난달 17일 교섭에서 반대 의견을 냈다”고 말했다. 홈앤서비스는 이날부터 8개 홈고객센터를 대상으로 유연근무제 시범시행에 들어갔다.

최나영  joie@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나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5
전체보기
  • 하니 2018-06-27 17:30:55

    목숨걸고 전봇대에 올라가서 일하는데 대우가
    이따이로 주면 왜 sk정규직시켰나요
    sk문재인정부한테 잘보일려는 꼼수ㅠ   삭제

    • 적당히 2018-06-19 10:48:35

      임금 요구도 적당히 해야지, 젊은시절 노력해서 현재 그나마 보장받는 사람과, 그런 노력도 없이 지내다 경력만 찼다고 임금인상요구하는.... 복지나 근무요건을 좋아지게끔 요구해야 그저 급여만 인상을 요구하네.

      영업직이면 일만만큼 수당도 충분히 보상받는것으로하는데 최저임금 올리고 본업무는 대충하려는 속셈으로도 보여지네.

      열심히한만큼 대가 받는게 도리 아닌가...염치없어 -_-   삭제

      • 개미 2018-06-10 03:49:39

        최저임금에서 백원정도 더 받고 일하는데,
        요금 알바도 8000원 받는곳 많음

        대기업 자회사의 자회사지만,
        적어도 기본적으로 살아갈수있을 기본급은 받아야
        하지 안음?

        157만원 받고 가정이 돌아갈거같으요?
        실적넣고 인센 수당받으라는 이상한 소리는
        하지말고요.

        구센터체제보다 더 힘든것같다.
        그땐 더러워도 먹고는 살만했는데,
        지금은 먹고살기가 어렵다.

        뭐 다그렇지는 않겠지만요

        싫음 나가라고 하는 말.
        배운게 도둑질이라 먹고살려고 발버둥치는사람한테

        직원에게 먹고살수있을정돈 해줘봐요.
        애사심을 강요하지말고.스스로 갖게 해주시길   삭제

        • 개미 2018-06-10 03:36:02

          십만원 올려줄려고 1년끌었나.
          복지라도 좋게 해주던가
          SK의 자회사 정규직중
          유일하게 SK패밀리카드발급불가
          명절이나 휴가때 리조트할인도 먼이야기
          우린 SK스토아 매출올려야하니 홈쇼핑적립금10만
          가정의날 2만.
          생일날 5만원.

          영업자는 센터권역좋으면 기본적으로 좋은거고
          PC방 체인이든 부동산 체인없으면
          방판뛰면서 같은 홈앤이나 브로드밴드나 텔레콤이랑 싸워야하고 수수료는 텔레콤이 갑

          서비스도 기본적으로 센터위치 좋아야함
          AM아니면 영업하고 야근에 추가근무필수
          그래야 세제 220이나 받을라나..

          임원분들 이돈받고 일해볼려?   삭제

          • 지니 2018-06-05 08:21:20

            인터넷기사분들 전문 기술자 분들 아닌가요? 기술직 치고 임금이 터무니없이 낮네요. 대기업의 갑질이 이런거 아닌가 싶습니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