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1.20 화 08:00
상단여백
HOME 종합
바로잡습니다
본지 5월3일자 9면 '민주노총, 넷마블 내부고발자 신원노출 책임자 처벌 요구' 기사에서 2016년 1명이 과로로 자살했고, 2017년 초 3명이 돌연사 했다"는 내용은 사실과 다르기에 바로잡습니다. 넷마블은 "2016년 이후 3명의 사망자가 발생했는데, 이 중 1명은 과로로 인한 돌연사고 나머지는 과로와 상관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넷마블은 "노조활동 방해 행위를 한 적 없고, 노동부 제출 자료 무효확인서를 받기 위해 직원 자택을 방문한 사실이 없다"고 해명했습니다.

편집부  labortoday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