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5.21 월 14:58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노사관계
보훈처, 보훈섬김이 출퇴근 관리용 QR코드 설치 논란사회복지유니온 국가보훈처지부 설립 … 보훈처에 교섭 요구
국가유공자에게 재가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 보훈섬김이들이 국가보훈처가 추진하는 출퇴근 관리용 QR코드 시스템 도입에 반발하고 있다. QR코드 시스템 도입은 관리자 편의만을 위한 것으로 오히려 맞춤형 복지 흐름에 역행한다는 주장이다.

전국사회복지유니온과 이정미 정의당 의원은 2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QR코드 시스템 도입은 출퇴근제도 변경인데도 당사자 동의 없이 보훈처가 일방적으로 추진했다”며 “재가복지서비스 현장을 전혀 알지 못하는 탁상행정의 전형”이라고 비판했다.

보훈처는 거동이 불편하거나 고령이어서 생활 전반에 도움이 필요한 국가유공자를 직접 찾아가 가사·간병·정서 지원을 하는 재가복지서비스를 2007년부터 시행하고 있다. 전국에 1천300여명이 보훈섬김이로 일한다.

보훈처는 지난해 1월 QR코드를 통해 보훈섬김이의 출퇴근과 서비스 제공 시간을 확인하는 시스템 구축 기본계획을 세웠다. 이용자의 자택에 QR코드를 설치해 두고 보훈섬김이의 스마트폰을 통해 인식하는 방식이다. 시범운영을 거쳐 올해 하반기에 전면 운영할 예정이다. 도입 과정에서 당사자들과 논의가 전혀 이뤄지지 않았다. 보훈섬김이들은 이용자의 요구에 따라 관공서 방문 심부름 같은 서비스를 제공하는데도 이런 현장 여건이 반영되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보훈섬김이 617명은 지난달 24일 QR코드 시스템 폐지를 요구하는 입장문을 발표하고 피우진 보훈처장에게 청원서를 보냈다. 이달 15일에는 사회복지유니온 국가보훈처지부를 설립했다. 설립 1주일 만에 전체 보훈섬김이의 절반이 넘는 700여명이 노조에 가입했다.

지부는 노동자 과반을 대표하는 노조가 설립됐으니 교섭으로 시스템 도입 여부를 논의하자는 입장이다. 이정미 의원은 “좋은 사회복지 서비스는 양질의 노동환경과 양방향 의사소통에서 나온다”며 “보훈처와 노조 간 협상이 성실히 이뤄질 수 있도록 정의당이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윤자은  bory@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자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521
전체보기
  • 김씨 2018-05-14 12:26:18

    말로만 국가유공자의 편의와 복지증진 실질적으로는 자기들(관리자)의 쇼정책인 QR제도 이것은 생색내기용과 사골우려먹드식으로 힘없는 섬김이들을 끝까지 편리한대로 우려 먹을려다가 노조에 가입하게한 명분을 제공해서 크게 후회하고 있지요?

    세상사가 약자를 이용하려는 갑질정책과 편법사고는 지금세상에는 통용되지 않는다는것을 모르고 얄팍한 꾀만부리는 멍청한 보훈처 관리직 직원들에게 속아서 국세를 낭비하는 국민들이 불행합니다.   삭제

    • 각성 2018-05-14 12:12:53

      기사의견을 등록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삭제

      • 이슬비 2018-05-13 06:13:17

        QR반대
        힘들어 죽것슈
        보훈처바꾸다
        처우개선 시행하라   삭제

        • 미녀 2018-05-12 18:59:34

          국가보훈처는최일선에서일한사람개무시하지마라
          궂은일한다고무엇이든시키면다하는사람아닙니다
          10년이면강산도변한다고했습니다
          앞으로보훈처를바꾸겠습니다
          큐알절대반대!!
          갈데까지가보자 큐알반대!!   삭제

          • 토리 아리 2018-05-12 17:15:03

            국가보훈처는 각성하라!!!
            섬김이들을 파출부로 생각하면서 개인폰에
            앱설치해서 데이타요금 나오게하는 큐알까지
            만들다니 섬김이들의 인격을 짖밟고 무시하
            는 국가보훈처 큐알은 절대 있어서는 안
            됩니다
            큐알반대 큐알반대 큐알반대
            소리높여 와칩니다!!!!!!   삭제

            • 이명자 2018-05-12 16:58:09

              국가보훈처와 사회복지유니온이 잘 합의해서 좋은 결과가 있길 빌어본다.   삭제

              • 바라다 2018-05-12 15:08:08

                교통비 진짜 일만원은 너무해요~개선바랍니다   삭제

                • 돌봄 2018-05-12 13:49:29

                  회사가 잘되려면 직원을 가족처럼 여겨야함을 진정 보훈처는 모르는가?
                  내 직원을 믿지못하고 어찌 10년의 세월을 보냈던가!! 그럼에도 보훈처가 서비스만족도1위로 치사받은것은 어찌된일인가?
                  섬김이 직원을 잘두셨음을 인정하고 서비스위축시키는 ★큐알 폐지하라★   삭제

                  • 돌봄 2018-05-12 13:45:17

                    큐알로 정시체크해야한다하니 어르신들 서둘러 나오시다 발목 부러지시겠네.
                    문앞에서 안절부절 시계보시며 언능체크하라 우리보다 더 애쓰시네
                    혹여 자신의 난청, 더딘 걸음으로 섬김이 피해줄까 노심초사 외출도 못하시고 담배만 태우시네. ★큐알 폐지하라★★★★   삭제

                    • 보람 2018-05-12 13:41:46

                      자발적으로 진심으로 보람을 느끼며 하는일을
                      강제적으로 큐알이라는 시책에 묻겨 하라하니 의욕이 떨어진다. 어르신과 시장도 가고 병원도 가고 산책도하며 진짜 부모님인듯 흐뭇했는데
                      큐알로 방구석에서 시간 보내라하니 때아닌 불효하는 느낌. 어르신들 나가자소리도 못하시고 눈치만 보시네~~!!! ★★ 큐알폐지하라★   삭제

                      52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