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12.17 일 08:00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노사관계
세스코, 지사장에게 “투쟁복 탈의 안 하면 업무 배제” 지시민주연합노조 세스코지부 부당노동행위로 고소 … "절차 거친 합법적 쟁의행위 회사가 방해"
   
▲ 민주연합노조
해충방제업체 세스코 본사가 지사장에게 쟁의행위 중인 노동자들의 투쟁복 탈의를 요구하라는 취지의 지시를 하고 따르지 않으면 업무에서 배제하라고 주문하는 내용의 이메일이 공개됐다. 노동자들은 회사쪽 관련자들을 부당노동행위 혐의로 서울지방고용노동청 서울동부지청에 고소했다.

23일 민주연합노조에 따르면 노조 세스코지부 조합원들은 쟁의행위 일환으로 20일부터 노조 조끼를 입고 근무를 하고 있다. 지부는 올해 8월 쟁의행위 절차를 거쳤다. 이달 17일에는 중앙노동위원회와 서울동부지청에 쟁의행위 서면신고 절차도 이행했다. 투쟁복 착용은 정당한 쟁의행위다.

이날 지부가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세스코 본사 한 실장은 20일 지사장·지사팀장에게 메일을 보내 “노조원에게 투쟁복·리본·머리띠 탈의를 요청하고 응하지 않으면 부득이 해당 SC(직원) (고객사)루트를 조정할 수밖에 없음을 알려라”고 지시했다. 이어 “이 같은 안내에도 투쟁복을 입고 고객서비스를 제공하려 한다면 즉시 서비스를 중단하고 해당 SC의 루트를 조정해 업무가 대체되도록 하라”며 “대체 지시에도 고객서비스를 계속하는 것은 사규 등의 위반으로 인사처분 대상이 될 수 있음을 알려라”고 행동요령을 알렸다.

세스코는 이런 지시가 부당노동행위에 해당할 수 있다는 사실도 알고 있었다. 공개된 이메일에 따르면 “합법적으로 파업권을 획득한 노조원이 투쟁 일환으로 투쟁복을 착용한 경우 지사 관리자가 ‘즉시 탈의’를 지시하면 부당노동행위에 해당될 수 있다”며 “지사 관리자는 투쟁복을 입고 근무하는 것이 목격되면 문자나 전화로 본사에 연락하고, 상황보고서를 6하 원칙에 따라 구체적으로 기록하라”고 요구했다.

노조는 지시가 실제로 이행됐다고 설명했다. 주훈 노조 조직국장은 “몇몇 지사에서 지사장이 노조 조끼를 벗지 않으면 고객사에 가지 못한다며 사무실에 대기시켰다는 조합원들의 증언이 있었다”고 주장했다. 주훈 국장은 “유니폼을 다 입고 위에 노조 조끼를 입는데 생명·신체에 해로울 수 있다는 회사쪽 주장은 이해할 수 없다”고 밝혔다.

회사는 탈의 요청 이유로 “회사는 유니폼을 작업자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디자인했다”며 “투쟁복을 입고 작업하면 신체·생명에 위험한 상황이 발생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최나영  joie@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나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87
전체보기
  • ymc**** 2017-11-26 15:44:05

    사측 지시 전자메일을 노조로유출했다
    뭐 그런거로 유추해 지사장을 부당전보조치
    발령 이런거 자행했는데 ~
    이번 전자메일 유출건
    눈크게 뜨시고 세스코는
    또 다른 유출자를 색출 하셔야겠네요
    앞으로 몇명이 남아 있을까요~?

    지사장 팀장 글쎄 본부장은 모르겠네요
    분명한것은 관리자라 명명하는 지사장 팀장도
    세스코 근로자 일뿐입니다
    노조를 위해 많은 스트레스감소 하며 오늘도
    투쟁하는 그들을 위해 박수를 보내주세요
    노조승리후 어부지리로 노조뒤로 숨어
    같이가려 하지 마시고 지금 용기를 내세요
    정의가 승리한다고 믿고 습니다   삭제

    • 2017-11-26 09:40:57

      여기가 노동조합 설립이후 직원들 처우개선이 되면서 반대로 노조탄압도 한다는 회사 맞나요?   삭제

      • 시궁쥐 2017-11-25 17:23:00

        회사가 성장할수록 직원들 복지와 급여가 좋아지는거는 멀리 돌아보면 회사에 대한 투자 아닐까요? 그게 언젠가는 돌아오리라 생각하는데 말입니다. 그만큼 회사 경쟁력도 생기는거구요. 요세 물가에 맞지 않게 점심밥값 5천원 그것도 월급에서 빼면 10만원정도인데 그 돈으로 딱 먹을수있는건 김밥천국이나 편의점 도시락 정도고.... 그래도 밥값은 좀 너무 하지 않으신가요??...   삭제

        • 소아무 2017-11-25 09:33:00

          노동감독관 보내서 조치 취해야합니다   삭제

          • 수도권 2017-11-25 02:30:49

            루트빼고 일터로 못나가게 붙잡는 불법행위 당장중단하라. 그옆에서 아무렇지않게 내일 아니라고
            지켜보는 동료분들 진짜 내일 아닙니까?
            나만 생각하면 됩니까?
            같이 합시다.   삭제

            • 각성하라 2017-11-24 20:45:19

              언제까지 버티실겁니까 어디까지 도망가실겁니까
              당당해지세요   삭제

              • 이게 뭐야! 2017-11-24 17:58:34

                공청회?
                사장님 변명에 자리,지금 회사가 어렵다.직원분들 사랑 합니다. 조금만 참고 기다려 주세요. 거짓말!
                차량 교체건 늦어져서 미안하다.협상 중이니 기다려 달라.
                힘든거 다 이해한다. 거짓말!
                지사장님 정도경영! ㅋㅋ 뭐가 올바른 내용인지 도무지 모르겠네요."나 자신을 알라!"자기가 걸어온 과거를 되돌아 보세요. 자기 살자고 직원들 노조원이라고 사측에 보고해서 퇴사 시키고, 부당 업무 지시합니까?
                팀장님 직원들 동태 파악하시느라 힘드시겠네요.
                일일이 인사실에 보고하시고, 노조원이라는 이유로 색안경으로 바라봅니까? 이게 세스코?   삭제

                • 근로감독관 2017-11-24 17:20:00

                  합법적 절차에 의거 진행되는 쟁의행위를 힘빠지게하는 모든 행위가 부당노동행위이며 사법처리대상입니다.
                  본부장이하 모든분들은 본사에서의 지시라도 가까운 노동지청에 문의하시고 행동하세요.
                  모든 사법적 책임은 본인들 몫입니다.

                  문재인정부는
                  부당노동행위 의심사업장에 대한 특별감독, 기획수사 등을 집중 실시하는 동시에, 상시적으로 (소위) 노조파괴행위 등 죄질이 나쁜 사업주에 대해서는 사법당국과 협조하여 압수수색 등 강도 높은 수사를 실시합니다.   삭제

                  • 투쟁 2017-11-24 17:07:28

                    사장님
                    청와대신문고에 신고했습니다.
                    부당노동행위 그만하십시오.   삭제

                    • 같은인간 2017-11-24 15:06:36

                      같은 사람 끼리 같이 먹고 살자
                      얼마나 사람 처럼 보이지 않았으면 시대가 어느시댄데 저렇게 행동하냐   삭제

                      87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