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6 월 15:32
매일노동뉴스
노동이슈 정치·경제 사회·복지·교육 기획연재 칼럼 피플·라이프 안전과 건강 노동사건 따라잡기 현장을 가다3 English
English
[labor news] Laid-off Ssangyong Motor workers still left out
번역 김성진  |  goyong1472@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1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Laid-off workers of Ssangyong Motor awaiting the rehiring for eight years and members of civil society organizations on January 10 take to the street to call for the drop of compensation and provisional attachment for damages against trade union and the step-down of impeached President Park Geun-hye against the backdrop of a Ssangyong Motor's suv car miniature in Kwanghwamun Square in central Seoul.(Jeong Ki-hoon)

Dismissed workers of the Ssangyong Motor company were pushed to the corner to launch their sit-in protest again after the agreement between the management and trade union was made in December 2015 for the gradual rehiring of laid-off workers due to the massive restructuring in 2009 and the drop of a lawsuit filed by the company for compensation and provisional attachment for damages against trade union which led the strikes to resist the restructuring.

Despite the landmark agreement, however, many dismissed workers are still waiting for the rehiring opportunities and union officials who led the strikes are suffering from the court ruling on the compensation and provisional attachment for damages.

The court ruled 1.16 billion won(US$1 million) to the Ssangyong Motor Union Local and 3.3 billion won(US$2.8 million) to the Korean Metal Workers' Union for damages caused by the strikes. The final verdict will be made in the Supreme Court.

reported by Je Jeong-nam
translated by Kim Sung-jin



<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뉴스
1
미래부 "통신·케이블업체 도급기사 공사는 불법"
2
[대량해고 감수하며 노조 만들었는데] 특수고용직 자동차 판매노동자 노조 무력화 위기
3
[한국노총 26대 임원선거 후보자 초청토론회 지상중계] "정권교체 적임자" 한목소리 … 9·15 노사정 합의 책임론 부각
4
대선 앞둔 올해 노동문제 화두는 정치 의제화·최저임금·비정규직·고용위기
5
삼성전자 공장에서 일하던 노동자 또 백혈병으로 숨져
6
[한국노총 26대 임원선거 후보자 초청토론회] 혁신 목표는 같지만 진단과 처방은 '따로따로'
7
“동일업무 무기계약직에 수당 안 주면 차별”
8
[한국노총 26대 임원선거 후보자 초청토론회] 치열했던 양자 토론 … 후보들의 '말말말'
9
S&T중공업 정리해고 노사갈등 '악화일로'
10
"정부조직 개편, 사회적 합의기구 만들자"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아이디등록 요청 | Subscribe
서울특별시 마포구 양화로10길 20 (서교동, 2층)  |  대표전화 : 02)364-6900  |  팩스 : 02)364-6901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운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일간) 문화가00272   |  발행인 : 박성국  |  편집인 : 박운 | 1992년 7월18일 창립 1993년 5월18일 창간
Copyright 2011 매일노동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labor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