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9.21 토 08:00
상단여백
HOME 종합
사과드립니다
본지 11월15일자 5면 <박근혜 대통령·추미애 대표 영수회담에 비난 '봇물'> 기사, 9면 <노동·시민·사회단체 "박근혜-추미애 양자회담 추진 중단하라"> 기사에 당일 저녁 늦게 나온 양자회담 철회 소식을 담지 못했습니다. 제작시스템상 신문인쇄에 들어간 상황에서 추미애 대표가 철회 결정을 내렸습니다. 이유 여하를 막론하고 이를 지면에 반영하지 못한 점 독자 여러분께 사과드립니다.

편집부  labortoday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