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1.26 목 13:09
상단여백
HOME 사회ㆍ복지ㆍ교육 노동복지
장기간 손세탁 손가락마비 근로자 산재인정
서울 행정법원 행정3단독 서태환(徐泰煥) 판사는 6일 “탄광에서 장기간광부 작업복 세탁작업을 하다 손가락 일부가 마비됐다”며 김모씨(55·여)가 근로복지공단을 상대로 낸 요양불승인처분취소 청구소송에서 원고승소판결을 내렸다.

손승욱 기자  labortoday@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승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