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8 일 08:00
상단여백
HOME 정치ㆍ경제 경영계
경총, 회원사에 '안전관리 강화 지침' 전달"세월호 참사로 국민·근로자 불안 고조, 기업의 선제적 예방활동 중요"
한국경총이 24일 기업의 선제적인 예방활동을 당부하는 내용의 ‘사업장 안전관리체계 실행 강화 경영계 지침’을 회원사에 내려보냈다.

경총은 “최근 연쇄적으로 발생한 대형 화학사고의 여파가 가시지 않은 상황에서 대규모 인명피해를 유발한 세월호 해상사고까지 발생하자 안전관리 전반에 대한 국민의 불안이 고조되고 있다”며 “근로자와 국민의 불안이 해소될 수 있도록 기업들이 사업장 안전경영체계 점검과 안전문화 정착을 위한 선제적인 예방활동에 앞장서 달라”고 주문했다.

경총은 △안전관리 매뉴얼에 따라 현장 안전관리활동 점검 △사고예방 위해 사업장에 설치·비치된 안전장치·보호장비 이상 유무 점검 △안전사고 발생시 신속하게 대피할 수 있도록 훈련시스템 구비 △비상상황 대비 안전교육 실시 △정기적 안전경영회의 실시와 안전경영 선포 △안전투자 확대와 전문인력 확보 △안전수칙 제정을 당부했다.

구은회  press79@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은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