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0.31 토 07:30
상단여백
HOME 사회ㆍ복지ㆍ교육 노동복지
김대통령, "여성 보육정책 마련"
김대중 대통령은 18일 청와대에서 여성부 업무보고를 받으면서 "여성 인력개발과 진출을 지원하는 정책을 적극적으로 개발해야 한다"면서 "보육에대한 수요 조사를 광범위하게 실시, 여성들이 마음 놓고 활동할 수 있도록하는 보육정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말했다.

김 대통령은 "여성의 능력이 성차별에 의해 좌절되지 않도록 해야 하며직장 내 성희롱이 공공부문은 물론, 사기업에서도 근절되도록 교육과 감독을 강화해야 한다"면서 "여성부는 여성권익향상과 여성 인적자원 개발을두 축으로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여성부 업무보고를 끝으로 1월 15일 재정경제부를 시작으로계속된 각 부처의 청와대 업무보고가 마무리됐다.

청와대 박준영 대변인은 "김대중 대통령이 그 동안 업무보고를 받은 기관은 모두 23개 중앙행정기관이며 보고에 참석한 인원은 모두 573명이고이 중 20%인 107명은 민간전문가였다"면서 "올해 업무보고는 언론에 모두공개됐던 지난해와 달리 충분한 토론을 위해 비공개로 진행됐다"고 말했다.

이영성 기자  labortoday@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영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