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12 화 08:02
상단여백
HOME 칼럼 사진이야기
정권의 나팔수, 진격의 장미칼
정기훈 기자

민주주의 지킴이 대학생 실천단 회원들이 29일 서울 여의도 한국방송 본관 앞에서 방송의 국가정보원 대선개입 사건 보도행태를 규탄하는 기자회견 자리에서 상징의식을 하고 있다. 정권의 나팔수 역할을 그만두라는 뜻이라고 설명했다. 이들은 국정원 대선개입 사건을 규탄하는 대규모 촛불집회와 시국선언이 이어지고 있는데도 방송이 이를 의도적으로 축소 보도하고 있다면서 문화방송과 한국방송을 잇따라 찾아 규탄 기자회견을 열었다.

정기훈  photo@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기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