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7.16 화 08:00
상단여백
HOME 피플ㆍ라이프 인물
[신년사-신계륜 국회 환경노동위원장] "노동계층 삶 개선시키는 대화와 타협 이루길"
▲ 신계륜 국회 환경노동위원장
2013년 계사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지난 임진년 한 해는 총선과 대선이라는 전국적인 선거 분위기로 인해 유독 크고 작은 문제와 논란이 많은 해였던 것 같습니다. 정치적 격랑기에 계층 간, 세대 간 분열과 갈등양상이 두드러진 한 해가 아니었나 생각합니다.

물론 그 과정에서 열악한 노동자들의 문제가 사회적으로 공론화되고 이에 대한 해답을 찾기 위한 다양한 노력이 펼쳐지기도 했습니다. 그러나 아직까지 뚜렷한 해법을 찾지 못한 채 다시 계사년 새해를 맞이한 것이 사실입니다. 올 한 해도 취약한 노동계층의 삶을 개선시키기 위한 끊임없는 대화와 타협이 요구되는 상황입니다.

새해에는 지난해보다 경기침체가 심화될 것이란 전망이 나오고 있습니다. 노동계 또한 많은 어려움이 예상되기도 합니다.

하지만 이 모든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각계각층이 지혜와 힘을 모으고 함께 노력한다면 소중한 결실을 맺을 수 있는 한 해가 될 것이라 믿습니다. 2013년 새해에는 더욱 건강하시고, 소망하시는 모든 일들을 성취하시기 바랍니다.

편집부  labortoday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