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9.18 수 08:00
상단여백
HOME 사회ㆍ복지ㆍ교육 시민사회
산업은행, 하반기에는 '금융지주사'로
산업은행이 하반기에 투신운용사와 증권사 보험사를 거느린 금융지주회사체제로 탈바꿈한다.

이근영 산업은행 총재는 29일 기자간담회를 갖고 "하반기에 자회사로 중간금융지주회사를 설립하고 그 아래에 각 분야의 자회사를 두는 체제로 탈바꿈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총재는 이를 위해 하반기에 투신운용사를 자회사로 설립하고 생명보험사도 여력이 있는대로 인수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이 총재는 "산은이 투자은행으로 역할을 하기 위해서는 장기자금을 저리에 조달할 수 있어야 한다"며 "생명보험사를 인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 총재는 또 대우증권이 발행하는 후순위채권과 전환사채 4천5백억원어치를 인수하는 방식으로 지원하고 9월말까지 외자를 유치해 국제적인 증권사로 키우겠다고 밝혔다.

산은이 중간금융지주회사를 설립하면 산은은 본래 목적인 국책은행으로서의 역할만 하게 된다.

지주회사 아래에 두는 증권 투신운용 보험사 등 각 자회사는 외자와 민간자본을 유치해 상업적 기반아래 영업할 방침이다.

김준현 기자  labortoday@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