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8.17 금 17:34
상단여백
HOME 정치ㆍ경제 경영계
국내 중소기업들, 태국에 학교 설립대한상의 “중소기업들도 사회공헌 관심 가질 때”
국내 중소기업들이 힘을 모아 태국 현지에 아이들은 위한 학교를 건립했다.

8일 대한상공회의소에 따르면 대한상의 중소기업위원회 소속 기업들은 서로 자금을 보태 태국 북서부 소도시인 메솟(Mae Sot)에 학교를 설립했다. 유치원과 초·중등 과정에 250명의 학생이 다닐 수 있는 규모의 학교다. 오는 10일 준공식을 열고 운영을 시작한다.

중소기업위 소속 기업인 16명이 준공식 참석을 위해 9일 태국으로 떠난다. 이들은 준공식에 참여한 후 태국 방콕 소재 태국상의·태국투자청을 방문해 양국 기업인 간 협력을 다지고 현지 진출 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박남흥 중소기업위 위원장은 "열악한 환경 속에서도 배움에 대한 열정을 가진 어린이들이 자신의 꿈을 이루는 데 도움을 주고자 이번 사업을 추진했다"며 "우리가 어려웠을 때 선진국의 도움을 받았던 것처럼 이제 우리도 국내뿐 아니라 어려운 이웃나라를 돌봐야 할 시점"이라고 말했다.

대한상의 관계자는 "중소기업들도 사회공헌 활동에 관심을 가질 때"라며 "국외 공헌사업은 상호 국가 간 유대감을 돈독히 하는 데도 보탬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김봉석  seok@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봉석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